세종시 반곡동 4-1 생활권 초등학교 안전한 통행로 보장


안녕하세요? 이해찬 국회의원님께 도움을 요청코자 여기에 글을 올립니다.

 

저는 세종시 4-1 생활권 반곡동 L4블럭 세종더샵예미지(6단지) 입주예정자입니다.

2016년 12월 아파트 분양 당시 모델하우스에서 분양 업체에서 L4블럭 집현초에 입학한다고 상담하였습니다.
 (공급안내에 학교 관련 언급은 없으며 아파트 모형에서 집현초와 새나루초는 존재하나 새빛초는 없었습니다.)
 1.jpg

 

 하지만 최근 집현초가 아닌 새빛초로 통학구역 배정된다는 사실 확인하였고 이에 따라 교육청, 행복청, LH에 민원 신청 및 

유선/방문으로 6단지에서 새빛초까지 등하교 관련 문제점 제기하였습니다.

- 문제점 : 6단지와 새빛초등학교 사이에 괴화산이 가로막혀 있어서 도보 시 어른 걸음으로 20여분 소요됩니다. 초등학생이라면

  30분 정도 소요 되며 BRT  도로 및 리슈빌수자인 아파트 출입구(각종 건물)를 지나치는 등 아이들 안전에 심각한 문제가 우려됩니다.

3.jpg

2.jpg

 

 

1. 요청 내용
 1) 분양 당시 건설사 상담처럼 집현초로 통학 배정 요청

   - 교육청 배정 관련 불가 답변, 6단지 입주 시기에 집현초 개교 안한 상태이며, 개교 일자 현재로써 확인 안됨
 2) 6단지에서 새빛초로 직행할 수 있는 안전한 보행터널 요청

   - 최첨단 방법시스템을 갖춘 세종형 스마트시트 http://blog.daum.net/lin13031303/6322
 3) 보행터널 어렵다면 산책로가 아닌 아이들이 안전하게 등하교 가능한 보행로 설치 요청

 

해당 문제로 찾다보니 이해찬 국회의원님 공약사항 중에 아름초와 늘봄초를 잇는 보행터널이 있더군요.

현재 이 문제는 주민들의 찬반양론으로 무산된 것으로 압니다. 하지만 저희는 다릅니다. 아직 입주 전이라 조속히 공사에 들어가면

주민들의 반대에 부딪히지는 않을 것으로 생각됩니다.

 

현재 저희(세종 더샵예미지 입주예정자 모임)는 전 세계적으로 운영되고 있는 보행터널을 많이 서치하여 교육청에 전달도 한

상태입니다. 단순 초등학교 등학교가 아닌 2단지, 3단지, 단독주택 입주민들의 자녀들이 반곡고를 다닐때 그리고 수변 공원 등

상가를 방문할때도 사용된다면 주민들 교류 및 상가 활성화, 그리고 장애인체육시설 활용 등 장점이 더 많으리라 보여집니다.

 

제가 도시 계획이니 통행로 조성이니 할 수 있는 사람은 아닙니다. 하지만 아이디어가 나온다면 검토 해보고 타당성이 안나오면

그 이유를 설명해야 하는데 귀찮다고,  돈 써야 한다고 그냥 무작정 안하는 건 아니라고 생각됩니다.

 

현재 세종시는 시민의 평균연령도 낮고 출산율도 높고 어린이도 많은 젊은 도시로 바뀌고 있습니다. 이런 도시에서 초등학교

통학로 문제로 사고가 터지거나 불안감에 아파트 입주를 포기 또는 등교 거부 등의 사태가 터진다면 명성에 어긋나리라 생각됩니다.

 

우리 아이들이 안전하게 학교 다닐 수 있도록 조치 부탁드립니다. 그리고 아파트 분양 시 시공사들이 이러한 잘못된 정보로 소비자들을

현혹하는 일도 생기지 않도록 부탁드립니다.

 

 

- 청와대 국민청원

https://www1.president.go.kr/petitions/244187

 

- 보행터널 예시

암스테르담 벽화형 터널 http://hankukilbo.blog.me/220661171383

일본 나가시마 터널 http://jslee402.blog.me/10157774090

대구 앞산 보행터널 https://blog.naver.com/csy4569/220338206413

오산 바베큐장 겸한 LED 터널 https://blog.naver.com/jsyneo/220981338315

 

 


댓글 (1)

이해찬광장

2018.05.31 16:15

안녕하세요. 수루배 님. 이해찬 의원실 온라인 담당자입니다.

초등학교 배정과 통학로 문제로 고민이 많으시죠? 우선 세종시교육청에 사실관계를 확인해보고 민원사항에 대한 조치계획을 들어보도록 하겠습니다. 확인 후 추가 답변 올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댓글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