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아트센터 설계 - 주차공간, 무대장치 개선 필요


2017 국토교통위원회 국정감사③ -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

 

세종아트센터 설계 : 주차공간, 무대장비 개선 필요

지하 주차공간 늘리고, 무대장비 사양 높여야

 


 

지난 2016년, 우여곡절 끝에 확정된 세종아트센터에 대한 설계 보완이 필요할 것으로 보입니다. 세종아트센터는 대형 오페라, 뮤지컬, 발레공연 등이 가능한 대규모 복합 공연장으로 나성동(2-4생활권)에 연면적 16,179.01㎡(지하 1층, 지상 5층) 규모로 2020년 준공을 목표로 실시설계 중에 있는데요.

 

- 세종아트센터 부지 -

 

이해찬 의원실이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이하 행복청)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를 분석한 결과, 설계 중인 세종아트센터가 실질적인 행정수도 세종시의 문화예술전당으로는 미흡한 부분이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우선, 설계상 총 주차대수가 256대(지상 204, 지하 52)로 법정기준치(138대)를 충족하긴 하나, 지하 52대는 공간 활용이나 미래수요 등이 적정하게 반영됐다고 보기 어렵습니다. 앞으로 세종시의 인구증가와 문화수요를 고려할 때, 지상공간은 야외공연장 등으로 추가 확보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준공 이후에 설계변경을 하려면 주차대수가 법정기준치를 충족하지 못합니다.


따라서 현재 실시설계 단계에서 지상과 지하의 주차대수를 조정할 필요가 있습니다. 타 시도의 유사 공연장과 비교해도 세종아트센터는 지상주차장의 비율이 지나치게 높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이에 대해 이해찬 의원은 "세종시 지가상승분을 고려할 때 지하공간에 주차 공간을 더 확보하고 지상공간에 여유 공간을 확보하는 것이 유리하고, 향후 증축분을 고려해 주차공간을 추가로 더 확보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관람객의 약 50%가 자가용 이용(1대당 2.5인 탑승)시 객석수 1,500석(대극장 1,200석, 추후 소극장 300석) 중 50%인 750석이 자가용 이용을 전제로 할 때 300면 정도가 적정한 주차공간이라는 것입니다.

 

 

- 세종아트센터 투시도 -

 

또한 이 의원은 "무대장치는 공연의 질을 결정하는 중요한 시설임에도 현재 설계 중인 세종아트센터는 2000년대 초반 개관한 공연장에 비해 셋트바튼, 오케스트라리프트, 스포트라이트 등 무대장비가 열악한 수준"이라고 지적하고 품질 제고를 위해 관계부처와 개선방안을 강구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댓글 (0)

2018년도 예산 국회분원 건립비 2억 원 반영

2018년도 예산 국회분원(세종) 건립비 2억 원 반영 분원 설립 전제로 규모, 조직, 시기 등 사실상 기본설계 지난 6일 2018년도 예산안을 의결하는 본회의에서 국회분원 건립 예산이 최종 반영되었습니다. 국회사무처 예산 내에 “국회분원 건립비”로 명시되어 2억 원이 증액된 것입니다. 정부 예산에 “국...

교통안전공단 미얀마 K타운 프로젝트 연루 의혹 제기

2017 국토교통위원회 국정감사⑨ - 교통안전공단 최순실의 미얀마 K타운 프로젝트에 연루된 MITS KOREA에 장비를 무상 제공하는 특혜성 협약 진행 MITS(Myanmar Inspection & Testing Services Ltd.)는 우리나라의 관세청과 같은 개념의 미얀마 상무부 산하 검사 기관으로, 미얀마로 수출되는 특정 상품에 대해 상대국과...

고속도로 휴게소 음식점 매출의 40%가 수수료

2017 국토교통위원회 국정감사⑧ - 한국도로공사 고속도로 휴게소 음식점 매출의 40%가 수수료 수수료매장의 86%가 수수료 40% 이상, 50% 이상도 42% 민간에 위탁운영, 도공 가격결정에 개입 못 해 도로공사가 소유하고 있는 고속도로 휴게소의 음식가격이 높은 수수료 때문에 시중가격보다 높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