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3차 최고위원회의


2018.10.31.

23차 최고위원회의

국회 본청 당대표 회의실

 

181031 제23차 최고위원회의1.jpg

 

어제 대법원에서 매우 중요한 판결이 있었습니다. 대법원이 일제 강제징용 피해자에 대해서 일본 기업(신일본제철)에 배상을 하라는 판결을 했습니다. 1965년 한일청구권협정으로 배상청구권이 소멸되지 않았다는 뜻입니다. 그동안 사법농단 과정에서 재판이 오랫동안 지연되는 바람에, 4분의 피해자 중 3분이 돌아가시고 어제 법정에 한 분이 나오셔서 판결을 직접 들으셨습니다. 만시지탄이지만 대법원이 매우 중요한 판단을 했습니다. 이 문제가 앞으로 한일간 외교문제로 비화될 가능성이 높은 것 같습니다. 당에서도 그렇고 정부에서도 한일관계 발전을 위해서 양국간 대화가 충분히 이뤄지도록 지금보다 훨씬 활발한 소통이 있어야 합니다

 

181031 제23차 최고위원회의2.jpg

 

지방자치법을 30년만에 개정하는 준비 작업을 정부가 시작했습니다. 자치입법권, 자치조직권, 자치재정권 중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국세와 지방세의 비율을 2022년까지 73으로 전환시키는 것입니다. 내년 지방소비세 인상을 시작으로 좀 더 준비해서 2022년까지 국세와 지방세의 비율이 73이 되도록, 어제 당정 간에 충분히 얘기했고 정부도 약속했습니다. 앞으로 정책위원회에서 가능한 한 빨리 이뤄지도록 당정 협의를 긴밀히 해 주시길 바랍니다.

 

181031 제23차 최고위원회의4.jpg

 

지방이양일괄법을 연내에 통과시키면 여러 사업들이 지방으로 이관이 됩니다. 지방으로 이관되면 지방자치단체의 권한이 커지는 측면도 있지만, 그것을 견제할 수 있는 국민 참여가 고안되지 않으면 안 됩니다. 자칫하면 지방자치단체장들의 권위주의가 생길 수 있습니다. 그에 걸맞은 국민참여예산이라든가, 감시제도 같은 것들이 함께 마련되어야 합니다. 그 점에 대해서도 정책위원회에서 각별히 관심을 가져 주시기 바랍니다.

 

181031 제23차 최고위원회의3.jpg


댓글 (0)

당대표 신년 기자회견

2019년 평화·경제, 새로운 100년! 국민과 더불어 나아가겠습니다. 존경하는 국민 여러분! 사랑하는 당원 동지 여러분! 더불어민주당 당대표 이해찬입니다. ​ 기해년(己亥年) 새해는 다복과 다산의 상징인 황금돼지해라고 합니다. 올 한 해 건강하시고 또 행복하시길 바랍니다. ​ 지난해, 우리는 역사적 순간을 함께 ...

지방혁신균형발전추진단 발대식

2018.11.20. 지방혁신균형발전추진단 발대식 축사 지방혁신균형발전추진단 출범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그동안 준비해 오신 여러분들께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오늘은 제가 더불어민주당의 자치분권정책협의회 의장 자격으로 여러분들을 만나게 됐습니다. 산하에 추진단을 설치하여 윤호중 사무총장이 추진단장을 맡았...

제31차 최고위원회의

2018.11.19. 제31차 최고위원회의 국회 본청 당대표 회의실 내년도 예산안 법정 처리 시한이 2주 앞으로 다가왔습니다. 12월 2일 아니면 12월 3일에 예산안을 처리해야 되는데 아직 소위원회가 구성되지 않아서 여러 염려가 많습니다. 아무쪼록 야당이 협의하여 빨리 소위를 구성해서 예산안 심사를, 삭감 항목은 삭감하고, ...